UPDATE : 2019.8.22 목 17:43
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문화
주크박스 뮤지컬 ‘그날들’, 22일 서울 공연 무대 펼쳐
사진 - 뮤지컬 '그날들' 홍보 포스터

[G밸리뉴스 이아름 기자] 뮤지컬 ‘그날들’이 오늘(22일)부터 5월 6일까지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펼쳐진다. 2013년 초연부터 꾸준히 사랑 받아 온 스테디셀러 뮤지컬을 만날 수 있는 기회다.

이번 공연은 탄탄한 연기 내공을 자랑하는 배우들이 대거 참여했다. 냉철한 원칙주의자 ‘정학’ 역은 유준상, 이필모, 엄기준, 최재웅 등이, 여유와 위트를 지닌 자유로운 영혼의 소유자 ‘무영’ 역은 윤지성, 오종혁, 온주완, 남우현 등이 맡았다. 최서연과 제이민이 신원을 알 수 없는 피경호인 ‘그녀’ 역을, 서현철, 이정열 등이 ‘운영관’ 역으로 출연한다.

‘부치지 않은 편지’, ‘서른 즈음에’, ‘사랑이라는 이유로’, ‘먼지가 되어’ 등 김광석 음악의 감동을 보다 깊이감 있게 재해석한 편곡과 장유정 감독의 감각적이면서도 탄탄한 연출, 신선호 안무가의 아크로바틱과 무술을 접목한 화려하고 남성적인 군무가 조화를 이루며, 2013년 초연 당시부터 인터파크 공연랭킹 1위를 기록하는 등 창작뮤지컬계에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이번 공연 역시 인기 아이돌 그룹 워너원(Wanna One) 출신 윤지성이 ‘무영’ 역으로 합류해 5분 만에 출연 회차 전석 매진 행렬을 이어가고 있다.

공연제작사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뮤지컬 그날들은 대형 라이선스 뮤지컬이 넘쳐나고 있는 뮤지컬 시장에서 누적 418회 공연, 평균 객석 점유율 90%, 총 관객 41만명을 돌파한 작품”이라며 “음악, 스토리, 안무의 완벽한 조화로 이번에도 잊지 못할 감동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고(故) 김광석이 부른 명곡들로 구성된 주크박스 뮤지컬 ‘그날들’은 청와대 경호실을 배경으로 한 과거와 현재를 넘나드는 세 남녀의 이야기로, 20년 전 사라진 ‘그 날’의 미스터리한 사건을 담고 있다.

제7회 더 뮤지컬 어워즈 ‘올해의 창작 뮤지컬상’, ‘극본상’, ‘남우신인상’, 제19회 한국 뮤지컬 대상 ‘베스트 창작 뮤지컬상’, ‘연출상’, 제2회 서울 뮤지컬 페스티벌 ‘흥행상’, 제7회 차범석 희곡상 ‘뮤지컬 극본상’, 제8회 대구 국제 뮤지컬 페스티벌 ‘올해의 스타상’ 등을 수상한 바 있다.

이아름 기자  ar7@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G밸리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