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 등 이용 촬영죄’, 형사전문변호사의 도움이 절실해
상태바
‘카메라 등 이용 촬영죄’, 형사전문변호사의 도움이 절실해
  • 윤선미 기자
  • 승인 2020.03.16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법무법인해람 SC골든타임 김도윤 변호사
사진 - 법무법인해람 SC골든타임 김도윤 변호사

 

[G밸리뉴스 윤선미 기자] 최근 성추행을 비롯해서 카메라 등을 이용한 촬영죄 등, 사소한 성범죄 사건 사고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이러한 성범죄의 경우에는 물적 증거를 수집하는 것이 매우 어려운 부분이기 때문에, 피해자의 진술에 의해서 판결이 내려지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피해자의 진술에 많이 의존을 하다보니 억울하게 가해자 누명을 쓰는 사람들도 많아지고 있는데, 각종 성범죄의 오명을 쓰지 않기 위해서는 형사전문변호사의 도움이 절실하다.

앞서 말했다시피 성범죄의 경우에는 물적 증거를 수집하는 것이 매우 힘들 뿐만 아니라, 가해자로 지목된 사람 또한 자신이 전혀 인지하지 못하는 상황에서 사건이 발생하는 것이기 때문에 설득력있는 주장을 펼치는 것이 어렵다. 때문에 성범죄 관련 재판의 경험이 많은 형사전문변호사의 도움을 받아, 사건 초기부터 대비책을 마련해야 억울한 누명을 쓰지 않는다. 유죄 판결이 내려지면 단순히 처벌을 받는 것뿐만 아니라, 사회적으로 멸시당하는 것이 더욱 심각하게 여겨지고 있기 때문에 이러한 사건에 휘말리게 되었을 때는 보다 철저한 준비가 필요한 것이다.

이에 곤욕을 치르고 있다면 피해자와 거리를 유지하면서 증거 수집을 위해서 형사전문변호사의 조력으로 구체적인 증거와 증언을 수집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그러나 앞에서 말했듯이 성범죄의 경우에는 물적 증거를 찾는 것이 매우 어렵기 때문에 관련 분야에 경험이 많은 형사전문변호사와 전략적으로 재판을 준비하는 것이 좋다.

법무법인해람 SC골든타임 김도윤 변호사는 "카메라 등 이용 촬영죄를 비롯해 강제추행 등의 사건은 물적 증거를 수집하는 것이 매우 어렵다. 때문에 사건 초기부터 전문변호인의 도움을 받아 경찰에서 진술하는 부분까지 조력을 받는 것이 좋다. 실제로 사실 여부와는 달리 피해자의 진술에 의해서 판결이 나는 경우도 더러 있기 때문에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다른 사건들에 비해서 보다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 라고 의견을 밝혔다.

카메라 등 이용죄를 비롯한 각종 성범죄는 다루기 매우 까다로운 사건이며, 보복성으로 신고하는 경우들도 많이 발생하고 있다. 일상생활이나 사회생활을 하는 동안 추행 문제는 아주 발생하고 있는데, 곰탕집 성추행 사건처럼 사회적으로 이슈가 된 사건들도 더러 있다. 본인은 별다른 의도가 없었음에도 불구하고 상대방의 증언으로 인해서 한 순간에 성범죄자 낙인이 찍힐 수 있기 때문에 이러한 사건이 발생했을 때 즉각 대처할 수 있도록 형사전문변호사에 대한 내용은 상식적으로 알아둘 필요성도 분명히 존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