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원무용학원, “국내 4대 콩쿠르를 휩쓴 스타 강사진과 함께 한국 현대무용의 중심에 서다”
상태바
예원무용학원, “국내 4대 콩쿠르를 휩쓴 스타 강사진과 함께 한국 현대무용의 중심에 서다”
  • 김가람 기자
  • 승인 2020.03.26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예원무용학원 제공
사진 - 예원무용학원 제공

[G밸리뉴스 김가람 기자] 인천 송도 현대무용 발레 입시전문학원으로 개원한지 5년 만에 최초, 최고의 수식어가 붙어 있는 화제의 중심에 있는 예원무용학원. 타 업체는 학원의 인테리어에 투자할 때, 선생님과 학생에 투자했다고 말하는 원장선생님에게 무용과 입시전략에 관한 이야기를 들어봤다.

 

- 학원 소개를 하자면

대부분의 저명한 무용가와 무용수들은 서울에서 활동한다. 그들이 인천 송도까지 올 수 있는 여건과 환경을 만들고 학생들에게는 선생님들에 대한 자부심과 열정을 가질 수 있도록 한 것이 주요했다고 여겨진다.

우리 학원은 현재 2018년 서울국제무용콩쿠르 현대무용 시니어 2위 한예종 출신 박지희선생님, 한국무용협회 전국신인무용콩쿠르 금상 한예종 출신 김연아선생님, 동아무용콩쿠르 금상 한예종 출신 서예진선생님, 코리아국제무용콩쿠르 금상 세종대 출신 이정민선생님, )국립발레단 솔리스트, )계원예중 발레전임교사 김찬식선생님이 직접 가르치고 있다. 국내 내노라하는 스타 강사진과 함께 인천 무용계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다.

주요 수상이력으로는 성균관대학교 무용콩쿠르 금상, 한국현대무용협회콩쿠르 동상, 세종대 은상, 숙명여자대학교 금상, 경희대 금상, 2018년에는 인천지역최초로 국내최고권위 서울국제무용콩쿠르에서 중등부, 고등부 학생부 전부문에서 심사위원 특별상, 심사위원장상을 수상 2019년에도 결승까지 올라가는 쾌거를 이루어냈다.

주요 입시현황으로는 인천지역 여자로는 최초로 2020학년도 한국예술종합학교 실기과(현대무용) 정시에 최종 합격하였고, 2019학년도 세종대 무용과 합격, 2019학년도 숙명여자대학교 무용과 합격, 2019학년도 단국대학교 무용과 합격, 올해는 무용을 시작한지 10개월 만에 2020학년도 수원대 무용과에 합격하고 연영과 지망생으로는 2020학년도 건국대학교 연영과에 합격했다. 이제 시작에 불과 하다고 생각한다.

 

- 무용은 어릴 때부터 시작해야하지 않나?

한마디로 말씀 드리자면 그렇지 않다. 물론 어릴 때부터 훌륭한 선생님 밑에서 체계적으로 수업을 받을 수 있다면 13세에 시작 하는 것이 이상적이라고 할 수 있지만, 어릴 때부터 개개인에 수준 별로 체계적으로 배울 수 있는 환경이 그리 많지 않다. 체계적인 기본기를 익히지 못하거나 잘못 배운 경우 오히려 경력이 많은 부분이 치명적 오점이 될 수도 있다. 경험에 의하면 거의 초보자들도 2~3년 바른 교육을 시켜서 서울, 수도권내 명문대에 무난히 합격을 시켰다.

물론 무용을 전공 하려면 어느 정도로 무용에 적합한 신체적 관절 모양과 신체적 비율, 예술적 감성, 음악성, 유연성이 필요하다. 이중 대부분은 잘 맞춰진 트레이닝을 통해 극복 할 수 있지만 관절 모양이 유난히 비뚤어 진 경우는 아주 큰 핸디캡이 되며 전공을 하기에는 적합하지 않다고 할 수 있으며 무용을 가르치는 선생님들의 올바른 판단이 절실한 부분이라고 생각한다.

 

- 무용과 입시에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것은 무엇일까?

무용과 입시는 대부분의 대학에서 평균적으로 실기 80%, 학생부 20%정도의 비율로 반영된다. 따라서 무용과 입시에 특징 중 하나가 근소한 점수 차이로 합격에 단락을 결정짓기 때문에 무용교육은 반드시 검증된 무용가에게 맡겨져야 한다.

입학시험 기준 가운데 작품의 비중이 매우 높다는 것이 무용 입시 관계자들의 공통된 의견인데, 작품의 수준에 따라 비슷한 기량의 무용수들에게 다른 평가가 주워 질 수 있다. 그러므로 가장 중요한 시기에 검증된 신뢰 할 수 있는 선생님들에게 정확한 기본기와 기술을 습득해 경쟁력을 확보해야 한다.

그렇다면 검증된 선생님이란? 일반인들은 무용계를 잘 알지 못한다. 그래서 아무것도 아닌 경력을 대단한 이력으로 포장해도 일반인들은 믿을 수 밖에 없다. 이런 경우가 가장 안타깝다. 팁을 하나 드리자면 적어도 인터넷 검색창에 선생님 성함을 검색했을 때 광고성이 아닌 신뢰할만한 매체에서 거론되는 예술가라면 믿고 맡기셔도 된다고 말씀드리고 싶다.

무용은 굉장히 섬세한 예술 분야이며 꾸준한 개별적 관리가 필요하다. 한번 잘못 습득한 버릇이나 잘못된 근육 형성은 정말 고치기가 힘들기 때문이다. 처음 배울 때가 가장 중요 하다는 것은 이 분야에 정설이다.

앞으로도 인천 송도에서 현대무용과 발레에 재능 있는 학생들이 마음껏 재능을 발휘하고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고 도와줄 생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