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LY,영상회의 제품군 ‘폴리 스튜디오 엑스’ 국내 출시
상태바
POLY,영상회의 제품군 ‘폴리 스튜디오 엑스’ 국내 출시
  • 한미진 기자
  • 승인 2020.06.30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브랜드인 ‘POLY’(지사장 신영선)가 간단하게 설치하고 연결해 사용할 수 있는 영상회의 제품군인 ‘폴리 스튜디오 엑스(POLY STUDIO X)’를 7월 국내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 제품은 2023년까지 영상회의를 하는 회의실의 73%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하는 '허들 룸(Huddle Room, 6명 이하의 인원이 협업할 수 있는 작은 회의실이나 업무 공간)'의 빠른 증가와 보편화된 클라우드 영상 서비스 보급 및 기업의 클라우드 영상 애플리케이션 사용 증가에 따라 POLY가 새롭게 선보이는 소규모 회의실과 중소규모 회의실에서 사용할 수 있는 올인원 비디오 바(Bar) 형식의 영상회의 제품이다.

회의실에서 PC, 스마트폰 등 회의 참석자 각자의 디바이스를 이용해 영상회의를 진행하는 기존 방법은 복잡한 연결과 설정, 시행착오를 통한 연결 방법 취득 등으로 기대에 못 미치는 경험과 사용자 불만을 야기하는 단점이 있었다. 이로 인해 영상 통화 활용률이 떨어지고 커뮤니케이션 솔루션 도입 비용 대비 효율이 낮아지는 문제점도 발생하고 있다.

POLY는 이를 개선해 회의실 전용 PC 없이 간단하게 설치하고 사용하면서도 기존 영상 플랫폼과 함께 사용할 수 있고 적은 비용으로 고품질 회의 서비스를 지원해주는 바(Bar) 타입의 폴리 스튜디오 엑스를 선보였다. 비디오 바(Bar)와 터치 컨트롤러 두 가지 요소만으로 구성되어 제품 박스에서 꺼내는 즉시 컨트롤러가 페어링된다. 별도 비용이나 케이블, 주변기기 또는 PC가 필요하지 않아 2분 안에 간단하게 설치, 준비를 완료할 수 있다.

이 제품군은 줌 룸스(Zoom Rooms) 및 마이크로소프트 팀스(Microsoft Teams) 등 글로벌 클라우드 영상 서비스가 통합되어 있어 사용자들이 버튼 클릭 한 번만으로도 회의를 시작할 수 있다. 별도 PC 없이 줌 룸스 및 마이크로소프트 팀즈 등 거의 모든 클라우드 영상 서비스를 폴리 비디오(POLY Video) 앱을 통해 사용할 수 있는 유연성도 가진다.

노이즈 블록(NoiseBlock) AI 기능을 통해 머신러닝 알고리즘으로 불필요한 잡음과 주변 소음을 차단한다. 어쿠스틱 펜스(Acoustic Fence) 기능은 개방된 업무 공간에서 정해진 영역 내 음성만 포착해 전달해준다. 차세대 빔포밍 마이크 기술은 방안의 모든 음성을 선명하게 포착해 회의 생산성을 높인다.

소규모 회의 공간에서도 임원 회의실급 성능의 영상을 경험할 수 있는데, 4K 울트라HD 카메라와 회의실 내 사람들을 모두 볼 수 있게 해주는 120도의 넓은 시야각을 지원한다. 차세대 자동 프레이밍 및 추적 기능을 통해 회의실에 있는 사람들에게만 초점을 맞추고 자동으로 조절하면서 다이나믹한 영상 회의 경험을 제공한다. 또한 모든 장치로부터 쉽게 유선 또는 무선으로 콘텐츠를 공유할 수 있다. 직관적인 인터페이스와 터치스크린 사용 시 무한대 화이트보드를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면서 편리하게 콘텐츠를 공유하고 활용할 수도 있다.

이번 제품군은 최대 6명이 이용할 수 있는 소규모 회의 공간에 적합한 ‘폴리 스튜디오 엑스30’과 최대 10명이 이용할 수 있는 중소규모 회의 공간에 적합한 ‘폴리 스튜디오 엑스50’ 두 가지 제품으로 구성됐다. 두 제품은 회의 공간의 크기에 따라 마이크의 수음 범위와 카메라 줌의 배수, 카메라 프리셋과 외부스피커 지원 및 Aux 오디오 입출력 기능 등에서 차별화된다.

POLY 브랜드를 국내에 공급하는 에쓰티케이는 폴리 스튜디오 엑스는 비대면 업무가 점차 많아지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서 업무 생산성을 더욱 높여주는 좋은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