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S, 피지 여드름 분비 활발한 여름철 순한 수분크림으로 보습 제안
상태바
TS, 피지 여드름 분비 활발한 여름철 순한 수분크림으로 보습 제안
  • 김가람 기자
  • 승인 2020.08.02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밸리뉴스 김가람 기자] 여름은 피지 분비가 활발한 계절이다. 기온이 1도 올라가면 피지 분비는 10%씩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고온 다습한 여름에는 피지가 과다 분비될 수밖에 없다. 특히 피지로 고민인 지성피부라면 관리에 더욱 신경쓰기 마련이다.

피지가 과다 분비되면 여드름과 같은 얼굴 트러블이 일어나기 쉽다. 피지는 여드름의 원인이기 때문이다. 이때문에 유분 관리에만 신경쓰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아무것도 바르지 않고 수분을 충전하지 않으면 수분이 부족한 피부에서는 유분을 더 만들어 내면서 여드름이 쉽게 생길 수 있기 때문에 피부 속은 수분으로 채워주고 피부 겉면에 개기름이 많이 돌지 않는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자칫 보습 관리에 소홀하다 보면 얼굴이 땀과 피지로 번들거리지만 피부 속은 수분 부족에 시달리게 된다. 땀과 피지, 여드름으로 민감한 피부를 지나치게 여러 번 세안하는 것은 피부에게 오히려 독이 될 수 있다. 잦은 세안은 오히려 피부가 건조하게 만드는데 아침저녁으로 피부타입에 맞는 클렌징 제품을 선택해 꼼꼼하게 세안하는 것이 중요하다.  

기초도 꼼꼼하게 챙겨야 한다. 많은 양의 화장품을 바를 필요는 없지만 그렇다고 피부에 필요한 수분과 영양을 공급해주지 않으면 피부 겉은 번들거리고 속은 점점 건조해질 수밖에 없다. 피부 속 수분을 채우고 싶다면 여름철 사용할 수 있는 지성 수분크림이나 산뜻한 수분크림을 활용하면 된다.

민감성 화장품 브랜드 티에스의 'TS 수딩 크림'은 히아루론산과 페퍼민트 추출물을 담아 트러블로 민감한 피부에 쿨링감을 주는 순한 수분크림으로 피부 스트레스를 줄여주는 제품으로 주목받고 있다. 피부 본연의 보습력을 높이는 민감성 수분크림으로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피지가 많고 속건조를 겪기 쉬운 지성 피부와 수부지 복합성 피부에 쓸 수 있다.

히아루론산 및 식물성 보습 성분의 함유로 피부를 촉촉하게 감싸주는 보호막을 형성해주고, 시간의 흐름에 따라 부족해지는 수분 및 영양 공급으로 건강한 피부로 가꿔준다. 또한, 주름개선 기능성 고시 성분인 아데노신이 함유, 고르지 못한 피부결을 매끄럽게 관리해준다.

여름철 달라진 피부 상태에 따른 보습 관리에 조금 더 관심을 기울인다면 여름에도 건강한 피부를 유지할 수 있다. 피부 속 수분을 유지하려면 마시는 물로 수분을 공급해 주는 것을 추천한다. 물을 잘 챙겨 마시면 혈관을 통해 온몸 세포로 운반되어 혈액의 흐름을 좋게 하고 피부를 활성화하는데 효과적이다. 피부 건강을 위해 피부 홈케어에 지속적인 관심을 갖는다면 건강한 피부를 만들 수 있을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