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고, 스마트카 콘텐츠 사업 제휴 확대 및 사업 다각화
상태바
오비고, 스마트카 콘텐츠 사업 제휴 확대 및 사업 다각화
  • 한미진 기자
  • 승인 2020.10.12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 시장에 출시된 오비고의 차량용 앱 스토어 서비스 화면

오비고(대표 황도연)가 스마트카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기반으로 커넥티드카 콘텐츠 서비스 사업을 본격적으로 다각화한다.

오비고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해외 메이저 차량 제조사들에 스마트카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공급하고 있는 기업이다. 현재 글로벌 2위 메이커 차량 제조사 등 스마트카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해외 각지에 납품하고 있으며, 한국, 인도 및 중국 시장에서 차량용 앱스토어 상용화에도 성공했다.

오비고는 올해 커넥티드카 콘텐츠 서비스 시장 확대에 발맞춰 다양한 콘텐츠 서비스 론칭을 준비하고 있다.

최근 자동차를 통해 캠핑을 즐기는 ‘차박’이라는 신조어가 생겨날 정도로 차 안에서 즐길 수 있는 콘텐츠들이 늘어나고 있다. 유튜브나 넷플릭스를 통해 영화를 시청하는 것을 비롯해 다양한 콘텐츠들이 이미 구현되기 시작했으며 앞으로는 더욱 다양한 콘텐츠를 차 안에서 즐길 수 있는 시대가 도래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글로벌 컨설팅기업 프톨레무스 컨설팅(Ptolemus Consulting)에 따르면, 전기차 충전, 식음료 결제 등의 콘텐츠 결제 시장이 2030년까지 5조3000억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에서는 현대차 그룹의 커넥티드 카 서비스 가입자가 150만명을 돌파했고 전 차종에 커넥티드 카 서비스를 탑재할 계획을 밝히는 등 자동차 콘텐츠 서비스 시장의 격동이 예상된다.

오비고 이러한 시장 흐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국가기간뉴스통신사 ‘연합뉴스’, 글로벌 스포츠뉴스사 ‘닐슨스포츠(Gracenote)’, 팟케스트/오디오북사 ‘팟빵’, 국내 최초 디지털 손해 보험사 ‘캐롯손해보험’, 프리미엄 카케어 서비스 ‘오토카지(Autocarz)’, 전자결제 업체 ‘KG이니시스’ 등 국내 유수의 서비스 제공사들과 제휴 계약을 맺으며 협력 관계를 구축했다.

회사는 현재 국내 유명 유통기업과 유명 F&B 업체들과도 제휴를 협의하고 있으며 이 외에도 다양한 스타트업 회사와 모빌리티 회사들과의 협업 및 추가 론칭을 준비하고 있다.

오비고는 새로운 커넥티드카 콘텐츠 서비스 론칭은 국내 시장에 먼저 선보일 계획이라며 앞으로 오비고의 콘텐츠 서비스를 전 세계에 확대해 나갈 예정으로 단순 소프트웨어 플랫폼 공급을 넘어 종합 콘텐츠 프로바이더로의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오비고는 기술특례상장 제도를 통해 코스닥 시장 상장을 준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