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삼성청년SW아카데미' 6기 교육생 대상 온라인 입학식 진행
상태바
삼성전자, '삼성청년SW아카데미' 6기 교육생 대상 온라인 입학식 진행
  • 이경호 기자
  • 승인 2021.07.23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삼성청년SW아카데미' 서울 캠퍼스에서 온라인으로 열린 입학식에 비치된 6기 교육생들
23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삼성청년SW아카데미' 서울 캠퍼스에서 온라인으로 열린 입학식에 비치된 6기 교육생들

 

(G밸리뉴스) 이경호 기자 = 삼성전자는 23일 '삼성청년SW아카데미(Samsung Software Academy For Youth, SSAFY)' 6기 과정 온라인 입학식을 갖고, 소프트웨어 개발자라는 새로운 꿈을 향해 첫발을 내딛는 교육생 950명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삼성청년SW아카데미'는 삼성이 2018년 8월 발표한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방안'의 일환으로, 국내 IT 생태계 저변을 확대하고 청년 취업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실시하는 CSR 프로그램이다.

6기부터는 지난 9일 부산에 개소한 부울경 캠퍼스를 포함해 서울, 대전, 구미, 광주 등 전국 5개 지역에서 교육을 실시한다.

삼성전자는 6월 기획재정부·고용노동부·대한상공회의소와 함께 '기업 우수 인재 양성 프로그램 확대'를 실시하기로 했고, 이를 위해 이번 '삼성청년SW아카데미' 6기부터 교육 인력을 950명으로 확대했다.

1년에 2회 교육생을 모집하는 '삼성청년SW아카데미'는 2018년 12월 1기 500명을 시작으로 꾸준히 교육생을 늘려왔고, 내년부터는 모집 규모를 기수당 1,150명으로 확대해 연간 2,300명을 교육할 계획이다.

이날 열린 '삼성청년SW아카데미' 6기 입학식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전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영상을 통해 주요 관계자와 각계 각층에서 격려의 메시지를 보내왔다.

고용노동부 박화진 차관은 "이번 교육을 통해 소프트웨어 인재로 성장해 많은 청년들에게 희망이 되길 바란다"며 "'삼성청년SW아카데미'와 같은 프로그램이 사회 전반에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홍정민 의원은 "소프트웨어 기술과 관련된 과기정통위에서 의정활동을 하여 누구보다 소프트웨어 인재의 중요성을 잘 알고 있다"며 "'삼성청년SW아카데미'에서 잘 짜인 커리큘럼을 통해 멋진 엔지니어로 성장하길 바란다"며 교육생들을 응원했다.

국민의힘 김태흠 의원은 "삼성청년SW아카데미에서 1년간 교육을 받고 난 후에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가장 중요한 소프트웨어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며, "청년들을 위해 열심히 응원하고 지원하겠다"고 언급했다.

코리아스타트업포럼 안성우 의장은 "증강현실, 빅데이터, 메타버스 등과 같은 혁신 기술은 여러분과 같은 훌륭한 소프트웨어 인재가 있기 때문에 존재하고 발전해왔다"며 "현장에서 만날 날을 기대하며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6기 입학생 대표 이우철 교육생(경영학 전공)은 "가까운 위치에 부울경 캠퍼스가 생겨서 좋은 기회라고 보고 지원했는데 합격하게 돼 기쁘고 감사하다"며 "끝까지 최선을 다해 교육을 이수하고 소프트웨어 역량을 끌어 올리겠다"고 다짐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 사업부장 한종희 사장은 "빠르게 변해가는 디지털 시대에서 기업의 경쟁력은 소프트웨어 인재 확보에 달렸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며, 삼성전자도 소프트웨어 개발자 육성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면서 "열심히 교육받아 모든 기업에서 원하는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경영지원실장 최윤호 사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의 주역이 될 6기 교육생 여러분의 입학을 축하한다"며 "확고한 목표 의식과 열정을 갖고 교육에 임해, 미래를 이끄는 개발자로 성장하길 기대하며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6기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전면 온라인 교육으로 시작하며, 상황에 따라 온·오프라인 교육을 병행할 방침이다.

효과적인 온라인 교육을 위해 클라우드 기반의 학습 시스템을 갖춰 교육생들이 오프라인 교육과 동일한 수준의 환경에서 교육받을 수 있도록 했다.

이들은 1년간 매일 8시간씩 총 1,600시간의 집중적인 교육을 받는다.

교육은 1·2학기 과정으로 구성돼 있다. 1학기는 소프트웨어 기본을 다지는 교육을, 2학기는 프로젝트 기반의 기업 실무형 개발자 양성 교육, 산업 현장 실습 등을 실시한다.

또, 교육이 취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취업지원센터 운영, 채용 박람회 개최 등 체계적인 지원 활동을 펼치고 있다.

2018년 12월부터 시작한 '삼성청년SW아카데미'는 4기까지 2,087명이 수료했고, 이 가운데 1,480명이 취업해 71%의 취업률을 보였다.

수료생들은 삼성전자를 비롯해 신한은행, 카카오, LG CNS, SK주식회사 C&C, 네이버, 쿠팡, 신세계 I&C, NH농협은행, KB 국민은행, 현대자동차 등 IT·금융권을 중심으로 500여개의 기업에 취업했다.

채용 시 ▲서류심사 면제 ▲코딩테스트 면제 ▲'삼성청년SW아카데미' 특별 전형 등 다양한 방법으로 '삼성청년SW아카데미' 수료생들을 우대하는 기업도 83개에 달한다.

특히, 신한은행은 '삼성청년SW아카데미' 출신 인력들이 탄탄한 소프트웨어 실력은 물론 실무에 기반해 프로젝트 경험을 축적했다는 점을 높이 평가해 지금까지 총 31명의 교육생을 채용했다.

이 중 10명은 신한은행 일본 현지 법인인 'SBJ은행'에서 근무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이라는 CSR 비전 아래 청소년 교육 중심의 사회공헌 활동과 상생 활동을 펼치고 있다.

청소년 교육 중심 활동으로는 ▲삼성청년SW아카데미 ▲삼성 드림클래스 ▲삼성 주니어 SW 아카데미 ▲삼성 스마트스쿨과 같이 청소년의 잠재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스마트공장 ▲C랩 아웃사이드 등의 상생 프로그램을 통해 삼성전자가 쌓아온 기술과 혁신의 노하우를 우리 사회와 같이 나누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