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부동산원,  청약홈 서비스 이용 위한 금융인증 로그인 방식 추가 도입
상태바
한국부동산원,  청약홈 서비스 이용 위한 금융인증 로그인 방식 추가 도입
  • 이준성 기자
  • 승인 2021.07.28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약홈 금융인증서 로그인 화면
청약홈 금융인증서 로그인 화면

 

(G밸리뉴스) 이준성 기자 = 한국부동산원(원장 손태락)은 오는 29일 9시부터 청약홈 서비스 이용을 위한 본인 인증방식에 ‘금융인증서’를 추가한다고 28일 밝혔다.

현재 청약홈은 본인 인증방식으로 공동인증(舊 공인인증) 및 네이버 인증 방식을 사용 중이나, 금융결제원이 개발한 금융인증방식(인증 종합플랫폼 YESKEY) 로그인을 통해서도 청약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특히, 금융인증서는 주민등록번호를 통한 실명확인이 가능하여 기존 공동인증서 로그인 방식으로만 가능했던 APT무순위, 계약취소 주택 청약신청이 가능해진다.

한국부동산원 이석균 시장관리본부장은 “이번 금융인증서 도입으로 기존 이용고객 및 신규 청약자들의 청약홈 이용 편의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청약홈 서비스의 지속적인 개선을 통해 고객 편의 증대 및 안정적 운영에 내실을 다질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